News
Jun 7, 2022
3461 Views

라코스테와 a.p.c. 컬래버레이션 테니스 컬렉션

라코스테 그리고 a.p.c., 테니스 복식조 결성

Images & Photos Courtesy of
LACOSTE

News
Jun 7, 2022
3470 Views

필요해서 물건을 사는 경우도 있지만 어떤 물건은 때론 우리를 멀리 떠나게 한다. 그게 머릿속에서 벌어지는 상상여행이라고 할지라도 말이다. 

이번 라코스테와 a.p.c. 의 컬래버레이션은 나를 윔블던 경기장으로 안내한다. 조코비치와 베레티니의 경기가 벌어지는 관중석 한복판에 앉아 이 옷을 입고 있을 것만 같다. 3년 전, 비루한 운동신경에 그만두었던 테니스를 다시 치고 싶게 만드는 옷이다. 

테니스를 안 친다고 실망하기는 이르다. 

이번 컬렉션은 단순히 스매싱을 먹이기 위해 만들어지지 않았다고 밝혔다. 피케셔츠와 티셔츠, 모자, 재킷 등은 군복에서 영감을 받아 제작되었다. 

6월 8일 Lacoste의 웹 스토어에서 론칭하는 이번 컬렉션에서 한 가지 아이템을 꼽으라면 윈드브레이커. 편가를기를 하는 것은 아니지만 기존 a.p.c. 의 추종자라면 특유의 톡톡한 생지 데님을 입고 위에 덧대 입기에 이만한 것이 없기 때문이다. 만약 당신이 라코스테 라인이라면 깔끔한 피케 위에 덧대 입으면 그것만으로도 프레피 룩에 이미 접근했다고 볼 수 있다. 

셔츠 드레스, 플리스 조각, 조거, 스웨트셔츠에서 이번 협업을 위해 특별히 제작된 두 브랜드가 합쳐진 로고를 만날 수 있다. 이 로고는 라커룸을 환하게 밝혀줄 자이언트 데님 토트백, 공동 브랜드 스니커즈, 스트라이프 양말 및 협업 캔들에서도 찾아볼 수 있다.

조코비치와 나달이 한 팀을 이루어 복식 경기에 참가한 것 같은 이번 컬렉션에 찬사를 보내는 바다. 

Bien joué!

  • 컬래버레이션
  • 콜라보레이션
  • 테니스
  • 협업
  • 리미티드에디션
  • apc
  • 아뻬쎄
  • 라코스테
Particle Newsletter
이름이 입력되지 않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