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Apr 12, 2023
3198 Views

디뮤지엄(D MUSEUM),

봄의 기운을 전시로 만끽하는 방법

Images & Photos Courtesy of
D MUSEUM

News
Apr 12, 2023
3494 Views

만개하는 봄 꽃 소식이 전시에도 날아들었다. 디뮤지엄(D MUSEUM)이 4월 13일부터 5월 14일까지, 봄을 맞이하여 싱그러운 봄의 빛깔로 가득 채운 미디어라운지에서 글로벌 미디어 아티스트 그룹 ‘사일로랩(SILO Lab)’과 ‘투그레이(2GREY)’가 참여한 공공예술 프로젝트<SPRING BREEZE: 기분 좋은 산책>을 선보인다.

 

대림문화재단은 다양한 분야의 젊은 크리에이터들을 발굴하여, 실험적인 도전과 독창적인 창작활동을 지속해 지원하는 사회 공헌 활동의 일환인 공공예술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2012년 첫 프로젝트를 시작으로 미디어 아트, 설치, 사진, 건축, 가구 디자인, 애니메이션, 영화, 문학, 음악 등 장르 간 경계를 넘나드는 총 100여 개 팀의 색다른 시도와 프로젝트를 선보였다. 이번 <SPRING BREEZE: 기분 좋은 산책> 프로젝트는 주목받는 글로벌 두 미디어 아티스트 그룹의 작품들이 선사하는 봄의 풍경을 통해 관람객들이 안온한 봄의 일상을 마음껏 만끽하고, 봄날의 기분 좋은 산책처럼 느낄 수 있도록 기획되었다.

 

디뮤지엄 미디어라운지 내 <SPRING BREEZE: 기분 좋은 산책>프로젝트의 두 개의 공간에서는 봄을 닮은 총천연색의 자연을 소재로 한 사일로랩의 몰입형 미디어 설치 작업과 투그레이의 3D 아나몰픽 미디어 영상 작업을 선보인다. 첫 번째 공간에서는 어느 봄날, 하루 동안 변화하는 하늘과 구름의 빛깔을 몽환적으로 표현한 사일로랩의 ‘A Breezy Day’를 소개한다. 살랑이는 봄날을 연상케 하는 작품의 제목처럼 시각과 청각 · 후각을 자극해 관람객을 봄볕이 어른거리는 구름 위로 거닐게 한다. 두 번째 공간에서는 투그레이의 네 번째 블로썸 에디션인 ‘Blossom: Sneeze Breeze’을 최초 공개한다. 미디어 영상으로 구현한 이 작품은 흐드러지는 꽃잎들과 입체형 사운드로 관람객들을 휘감아 마치 환상의 봄꽃 정원 속으로 빠져드는 것 같은 느낌이 들게 한다.

 

2023년 대림문화재단 공공예술 프로젝트는 누구에게나 기분 좋은 산책이 될 수 있도록 무료로 운영되며, 디뮤지엄 ∙ 대림미술관의 온라인 회원이라면, 간단한 회원 인증을 통해 입장이 가능하다.

 

 

<SPRING BREEZE: 기분 좋은 산책>

4월 13일~5월 14일

디뮤지엄 M2 미디어라운지 (서울시 성동구 왕십리로 83-21, 디뮤지엄)

Particle Newsletter
이름이 입력되지 않았습니다.